2024.05.20 (월)

어제 방문자
1,434

경기

2024 화성시 영유아를 위한 북스타트 주간행사 풍성

2024 북스타트 주간행사 ‘도서관으로 책소풍 가요!’, 18개 화성시립도서관 참여

 

뉴미디어타임즈 배소은 기자 | 화성시가 '도서관으로 책소풍 가요!'라는 주제로 오는 18일부터 24일까지 일주일간 2024년 북스타트 주간행사를 개최한다.

 

‘북스타트’는 ‘책과 함께 인생을 시작하자!’는 취지로 전 세계 40여 개 국가에서 운영하는 지역사회 독서문화운동으로, 북스타트코리아와 지자체가 함께 펼치는 생애 초기 독서 활동을 돕는 사회적 육아 지원 사업이다.

 

이번 행사는 전국 174개 도서관이 동시에 진행하는 행사로 화성시에서는 18개 화성시립도서관에서 참여한다.

 

각 도서관에서 아이들을 위한 책 읽기 피크닉 존을 설치하고 올해의 테마 ‘집’ 그림책 도서 전시와 함께 다양한 기념 프로그램과 체험 행사를 운영하고 도서관을 방문하는 영유아들에게는 그림엽서, 스티커, 도서 목록 리플렛 등 선물도 증정한다.

 

또한, ‘화성시 북스타트 도담도담 자원활동가’들이 각 도서관을 방문해 영유아와 양육자들을 대상으로 그림책 읽어주기와 책놀이 활동도 진행한다.

 

북스타트 주간 동안에는 ▲봉담도서관 ▲태안도서관 ▲서연이음터도서관 ▲진안도서관 ▲둥지나래어린이도서관 ▲송린이음터도서관 ▲동탄복합문화센터도서관을, 다음달에는 ▲남양도서관 ▲왕배푸른숲도서관을 방문한다.

 

윤정자 도서관정책과장은 “화성시 영유아 가족을 위한 풍성한 프로그램과 행사가 마련했다”며 “영유아와 양육자가 함께 화성시립도서관에 방문해 즐거운 책 읽기 시간을 보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이달부터 2024년 북스타트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관내 19개 시립도서관에서 ▲화성시 거주 영유아 대상 그림책 꾸러미 선물 ▲추천도서 서가 운영 ▲시즌별 영유아 책놀이, 양육자 교육 및 독서지도 프로그램 등을 운영 중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