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0 (월)

어제 방문자
1,434

특별기사

한국화가 김정숙 작가의 개인전 '숨' 이 열리고 있다!

전북특별자치도 도립미술관 서울분관 개관기념 기획전으로 4월 17일부터 28일까지 전시된다!

뉴미디어타임즈 배건 기자 |

김정숙 작가는 현재 국립군산대학교 미술학과 교수로 재직 중으로 왕성한 활동을 통해 많은 제자들을 양성하고 있다.

 

 

이번 개인전의 주제는 “숨”으로 서해안 바닷가의 갯벌을 표현하고 있는데, 갯벌은 수많은 세월과 생명의 숨들이 서사로 고요하게 남겨진 곳이며, 파도가 못다한 바다의 이야기들을 들려주는 숨터로 김정숙 작가의 삶의 여정 속에서 녹아내린 생각들을 시의 두께와 철학의 밀도로 끌어 올려 표현된 작품을 만나게 된다.

 

 

블랙과 화이트를 기조로 한 작품들이 부제로 선택한 "가득, 고요, 넓다, 깊다”의 의미를 심미적으로 함축하고 있고, 작가의 확장된 세계관을 다층적으로 보여주고 있으며, 갯벌, 숯, 한지 등 독특한 소재를 사용한 미니멀리즘 풍의 신작 60여 점을 대작 위주로 선보이고 있다.

 

 

김정숙 작가는 "그동안 쌓아왔던 모든 것을 내려놓고, 새로운 시각에서 인생의 여러 층들을 켜켜이 화폭에 담아내고 싶었다”고 말한다.

 

“숨” 개인전은 1부와 2부로 나뉘어서 진행되는데, 28일까지 전북특별자치도 도립미술관 서울본관에서 1부 전시회를 마치고, 이어서 5월 1일부터 5월 9일까지 전주 소리문화의전당 전시실에서 “숨” 2부 전시회가 진행될 예정이다.


배너
프로필 사진